로그인   회원가입    English
 
공지사항
 
제목 KISA-국내 통신사업자, IPv6 국제회선 전용선 최초 연결
작성일자 2014-08-19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KT, KINX(대표 이선영)와 협력하여 KISA의 IPv6연동망을 해외 IPv6망과 최초로 연결함으로써 무제한인터넷주소(IPv6) 확산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 IPv6 연동망 : IPv6 적용 희망 기관의 IPv6 인터넷 연결을 위해 KISA가 운영하는 IPv6 네트워크망으로, IPv6 연동망(6NGIX, 6KANET)은 장비제조사, 통신사업자, 공공기관 등 현재 총 75개 기관이 가입하여 이용 중임
* 6NGIX(IPv6 Next Generation Internet eXchange) : 차세대 인터넷 교환노드, ISP 위주
* 6KANET(IPv6 Korea Advanced Network) : IPv6 인터넷 가입자망, 공공‧민간기관 위주
그동안 국내에 IPv6 국제회선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신사업자가 없어 IPv6를 적용한 기관이 해외 IPv6 웹사이트 등에 접속할 때에 IPv6 국제회선 전용선이 아닌 품질 보장이 어려운 가상연결 방식(IPv6 터널링)을 이용해야 했다.
※ IPv6 터널링 : 트래픽이 IPv6망에서 인접한 IPv4망을 거쳐서 건너편 IPv6 망으로 통신할 때 IPv4 망에 터널을 만들어 IPv6 패킷을 통과시키는 개념

KISA는 『무제한인터넷주소(IPv6) 확산 로드맵』 발표에 발맞춰 IPv6 인프라를 확충하고 상용서비스 촉진 및 안정화를 지원하고자 노력해 왔다. IPv6연동망 고도화를 위하여 국내 통신사업자들과 해외망 연동을 협의하던 중 이번에 KT와 KINX가 먼저 IPv6 국제회선 전용선을 구축함에 따라 KISA의 IPv6 연동망과 해외 IPv6망을 연결하는 결실을 맺게 되었다.
※ 무제한인터넷주소(IPv6) 확산 로드맵 : 미래창조과학부가 기존 인터넷주소(IPv4) 고갈에 대응하고자 IPv6 조기전환을 목표로 2014년을 IPv6 기반 서비스 상용화 원년으로 정하고 『무제한인터넷주소(IPv6) 확산 로드맵』을 발표(’14.3.27)

이로써 KISA의 IPv6 연동망은 국내 ISP인 KT와 KINX를 통하여 유럽, 미주, 아시아 등 전 세계 주요국가로 향하는 17,000여개의 고품질 IPv6 접속 통로를 확보하게 되었다.

KISA 인터넷주소센터 조윤홍 센터장은 “이제 IPv6연동망을 이용하는 중소사업자들도 좋은 품질의 IPv6 접속 및 시험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하여 상용서비스 준비가 가능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공지사항